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2월 2일 강권하시는 부르심

작성일자 :
2019.02.02

클립보드에 링크가 복사되었습니다.
붙여넣기하여 사용하세요.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복사

“만일 복음을 전하지 아니하면 내게 화가 있을 것임이로라” 고전 9:16

.

당신의 귀가 하나님의 부르심을 듣지 못할까 주의하십시오. 구원을 얻은 모든 주의 백성들은 자신이 구원 받은 사실을 증거하도록 부르심을 받았습니다. 그러나 이 부르심은 복음 선포의 부르심과 다른 것입니다. 우리가 구원 받은 사실은 단지 복음 선포을 위한 하나의 예일 뿐입니다. 바울은 복음을 전해야만 하는 강권으로 인한 심적 부담에 대하여 언급하고 있습니다. 바울이 말한 위의 내용은 구원을 위하여 하나님을 만나려는 영혼들에게는 해당되지 않습니다. 이 세상에서 구원을 받는 것보다 더 쉬운 일은 없습니다. 그 이유는 구원이란 하나님의 주권적인 일이기 때문입니다. “내게로 오라. 내가 너를 구원하리라.” 우리 주님은 구원의 조건으로서 어떤 제자 훈련을 조건으로 두지 않았습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를 통하기만 하면 구원에 이르도록 정하여져 있습니다. 그러나 제자 훈련은 선택 사양입니다. “만일 누구든지 나의 제자가 되려면…”

 

위의 바울의 말은 예수 그리스도의 종이 되려는 자들과 관련되어 있는 내용입니다. 그리스도의 종들은 자신들이 무엇을 할 것이며 어디로 갈 것인가에 대하여 스스로 결정할 수 없습니다. 하나님께서 자기를 기쁘시게 하기 위하여 우리를 찢겨진 빵과 부어지는 포도주로 만드십니다. 복음을 위하여 구별되었다는 말은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다는 뜻입니다. 그러나 그 부르심을 건성으로 듣게 되면 그 사람은 주의 종으로서의 이름에 합당한 고통을 받기 시작합니다. 모든 야망은 꺽이며 모든 인생의 욕망은 잠들게 되고 모든 외적인 자랑들은 철저하게 제거되고 사그러듭니다. 오직 한가지만 남게 되는데 – “복음을 위하여 구별되었다”는 것입니다. 주님께로부터 부르심을 받았는데도 다른 방향으로 자신의 발을 옮기려는 자들에게 얼마나 불행한 일들이 발생하는지요. 하나님께서 당신을 주의 복음의 종으로 부르시는지 확인하십시오. 주께서 당신을 부르실 때 그 부름을 방해하는 것들을 주의하십시오.

 

주님은 나의 최고봉, 오스왈드 챔버스

출처: facebook.com/koschambers